주요뉴스
경기도, ‘대한민국 지방자치박람회’ 취소 건의
경기도, ‘대한민국 지방자치박람회’ 취소 건의
  • 양종식
  • 승인 2019.10.09 2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 방지 목적

경기도는 오는 29~31일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릴 예정이던 ‘제7회 대한민국 지방자치박람회’ 취소를 행정안전부에 건의했다고 8일 밝혔다.

이는 지난 4일 행정안전부가 지방자치박람회 행사 개최 여부에 대한 도의 의견 제출을 요청한데 따른 것으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을 막는데 모든 역량을 집중해야 한다’는 이재명 지사의 의지가 반영된 조치이다.

도는 도내에서 발생한 ASF 우려가 여전히 남아있는 상황에서 전국 수십만명의 국민이 참가하는 박람회 행사를 진행할 경우 자칫 전국으로 확산될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 박람회를 취소하는 쪽으로 입장을 정리했다.

대한민국 지방자치박람회는 10월29일 ‘지방자치의 날’을 기념해 매년 시·도를 순회하며 열리는 행사로, 올해는 수도권 최초로 경기도에서 열릴 예정이었다.

도 관계자는 “경기도의 어제와 오늘, 미래를 반영하고 전 국민이 한데 어우러지는 성공적인 대회로 만들기 위해 준비에 최선을 다해왔는데 어쩔 수 없이 취소하는 상황을 맞게 돼 아쉽다”며 “전 국가적으로 ASF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만큼 하루빨리 종식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주민과 가축의 이동 최소화 및 방역강화를 위해 ‘제2회 경기도민의 날’ ‘제10회 세계도자비엔날레’ 등 도내 주요행사 290여건을 취소 또는 연기, 축소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