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수원 공군10전비 총기점검 중 잔탄 발사…병사 2명 부상
수원 공군10전비 총기점검 중 잔탄 발사…병사 2명 부상
  • 양종식
  • 승인 2019.07.11 0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인화기 사격훈련 마치고 복귀 후 부대서 사고
일병 등 2명 찰과상으로 국군수도병원서 치료

군부대에서 총기 점검 도중 남아 있던 탄환이 발사돼 병사 2명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수원 공군 제10전투비행단에 따르면 10일 오후 3시40분께 개인화기 사격훈련을 마치고 부대로 전 부대원이 복귀해 약실 확인 등 총기를 점검하는 도중 A상병 소총에서 잔탄이 바닥에 발사됐다.

이 사고로 바닥에 있던 플라스틱 바구니가 깨지면서 파편이 튀어 B일병 등 2명이 각각 팔과 이마에 찰과상을 입었다.

부상자들은 곧바로 국군수도병원에 이송돼 치료를 받았으며 다행히 큰 부상은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공군은 A상병의 진술 등을 토대로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