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코리안 좀비' 정찬성, 랭킹 5위 모이카노 58초만에 TKO 제압
'코리안 좀비' 정찬성, 랭킹 5위 모이카노 58초만에 TKO 제압
  • 굿 뉴스통신
  • 승인 2019.06.24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리안 좀비 정찬성(32·코리안좀비MMA)이 1라운드 58초 만에 승리를 거두며 부활의 신호탄을 쐈다.

정찬성은 23일(한국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그린빌에서 열린 'UFC 파이트나이트 154' 메인 이벤트 페더급 경기에서 랭킹 5위 헤나토 모이카노(30·브라질)를 1라운드 58초 만에 TKO로 눌렀다.

정찬성은 종이 울리자마자 모이카노의 왼손 잽을 피한 뒤 오른손 카운터를 상대 턱에 적중시켰다. 이후 쓰러지는 모이카노에게 왼손 훅에 이은 파운딩을 퍼부어 1분도 되지 않아 경기를 끝내 버렸다.

정찬성이 1분 이내에 경기를 끝낸 것은 지난 2011년 UFC 호미닉과의 경기(7초, KO) 이후 8년 만이다.

이로써 정찬성은 통산 전적 15승5패가 됐다. 지난 2017년 2월 데니스 버뮤데즈와의 복귀전에 이어 2년 4개월 만의 승리다. 

세계랭킹 12위인 정찬성은 이날 승리로 페더급 톱 5 진입과 함께 타이틀전도 한층 가까워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