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이재명 “재정 어려운데 큰 결단 이항진 여주시장님 적극 응원·지지”
이재명 “재정 어려운데 큰 결단 이항진 여주시장님 적극 응원·지지”
  • 양종식 기자
  • 승인 2020.03.25 21: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주시,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외 모든 시민에 10만원씩 지급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4일 오전 경기도청 브리핑룸에서 재난기본소득 지급계획과 관련해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 굿 뉴스통신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여주시의 재난기본소득 10만원 지급결단에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이 지사는 25일 오전 자신의 트위터에 올린 글을 통해 “재정도 어려우신데 큰 결단한 이항진 여주시장님을 적극지지하고 응원한다”고 말했다.

앞서 여주시는 경기도가 지급하기로 한 10만원과 별도로 소득과 나이에 상관없이 전 시민에게 재난기본소득 10만원을 지급하기로 했다.

이항진 여주시장은 이날 유튜브 라이브 방송(여주시 시정뉴스)을 통해 온라인 기자회견을 갖고 “코로나19 장기화로 파산상태로 내몰리고 있는 지역경제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경기도와 함께 다음 달부터 여주시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하겠다”고 밝혔다.

4인 가족일 경우 여주시 재난기본소득 40만원에 경기도 지급액 40만원을 더해 모두 80만 원을 받게 된다.

지급대상은 3월 25일 24시 기준 시점부터 신청일까지 여주 시민인 경우에 한한다.

앞서 이재명 경기지사는 지난 24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위축된 경제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4월부터 도민 1인당 10만원씩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소요예산규모는 1조3265억원이다. 서울시의 재난긴급생활비 지원액(3270억원)의 4배를 넘는다.

경기도는 필요한 재원 1조3642억원은 재난관리기금 3405억원, 재해구호기금 2737억원에 자동차구입채권 매출로 조성된 지역개발기금 7000억원을 내부 차용해 확보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