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김영권·황희찬 골.한국, 포르투갈 꺾고 조 2위로 16강 진출 성공
김영권·황희찬 골.한국, 포르투갈 꺾고 조 2위로 16강 진출 성공
  • 박민지 기자
  • 승인 2022.12.03 19:3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대한축구협회./굿 뉴스통신

한국이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은 3일 오전 12시(한국시간)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포르투갈과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경기를 치렀다.

파울루 벤투 감독 대신 세르지우 코스타 수석코치가 이끈 한국은 김승규, 김진수, 정우영, 황인범, 손흥민, 조규성, 이재성, 김문환, 이강인, 김영권, 권경원이 선발로 나섰다.

페르난도 산토스 감독이 이끈 포르투갈은 오르타, 호날두, 비티냐, 주앙 마리우, 누네스, 네베스, 달롯, 안토니오 실바, 페페, 칸셀루, 코스타가 선발로 나섰다.

전반 4분 포르투갈의 역습 상황 달롯의 컷백 패스를 오르타가 오른발로 마무리하면서 포르투갈이 0-1 리드를 잡았다.

전반 16분 손흥민의 크로스를 조규성이 헤더로 연결했고 골키퍼가 쳐낸 공을 김진수가 밀어넣었으나 오프사이드로 취소됐다.

전반 26분 이강인의 코너킥이 호날두 등에 맞고 흘렀고 김영권이 왼발 발리로 마무리하면서 1-1 동점이 됐다.

전반 39분 손흥민이 수비를 벗겨내고 왼발 중거리 슈팅을 날렸으나 골키퍼 정면으로 향하며 막히고 말았다.

후반 10분 한국의 역습 상황 조규성이 찔러준 공을 손흥민이 슈팅으로 연결했으나 수비에게 막혔다.

코스타 수석코치는 후반 19분 이재성을 빼고 황희찬을 투입시켰다.

후반 28분 한국의 프리킥 상황 이강인이 직접 슈팅을 날렸으나 위로 벗어났다.

코스타 수석코치는 후반 35분 이강인, 김영권을 빼고 황의조, 손준호를 투입시켰다.

후반 46분 한국의 역습 상황 손흥민이 찔러준 공을 황희찬이 오른발로 마무리하면서 한국이 2-1로 역전에 성공했다.

코스타 수석코치는 후반 48분 조규성을 빼고 조유민을 투입시켰다.

이후 양 팀 득점없이 마무리되면서 2-1로 한국이 승리했다.

1승 1무 1패로 승점 4점이 된 한국은 우루과이와 승점, 골득실에서 동률을 이뤘으나 다득점에서 앞서 2위에 올라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한편, 한국은 오는 6일 G조 1위와 16강 경기를 치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