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용인시 과학기술 미래사회 직업 체험할 초중생 75명 모집
용인시 과학기술 미래사회 직업 체험할 초중생 75명 모집
  • 장유창 기자
  • 승인 2022.09.23 08:4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특례시 기흥구 청덕도서관서. 다음달 6일부터 27일까지
▲ 과학기술 미래사회 직업 체험할 초중생 75명 모집

용인특례시는 기흥구 청덕동 청덕도서관에서 10월 한 달간 과학기술에 관련된 다양한 직업을 체험해 볼 관내 초·중학교 학생 75명을 모집한다고 23일 밝혔다.

어린이 교양과학 특성화 도서관인 청덕도서관은 경기도 공공도서관 진로독서 프로그램의 지원을 받아 ‘STEM 진로콘서트’를 마련했다.

STEM이란 과학·기술·공학·수학을 합한 단어로 4차 산업혁명 기반의 미래사회에 대비한 과학기술 융합 교육을 말한다.

이번 프로그램에서는 우선 초등학교 2~4학년생을 대상으로 이족보행로봇을 만드는 ‘로봇공학자 체험’, 태양열 경주 자동차를 만드는 ‘신재생에너지 전문가 체험’ 수업이 열린다.

이어 위조지폐를 감별하는 ‘과학수사 전문가 체험’과 IoT 강아지를 만들어보는 ‘사물인터넷 전문가 체험’ 수업이 차례로 진행된다.

중학생을 대상으로는 10월 8일 코스페이시스를 활용한 메타버스를 체험해보는 ‘메타버스 전문가 체험’ 수업이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참여를 원하는 학생은 27일부터 청덕도서관 홈페이지 문화행사 게시판을 통해 접수하면 된다.

도서관은 각 수업당 15명의 참가자를 선발한다.

이와 별개로 청소년 대상의 진로 멘토 초청 강연도 마련된다.

다음 달 15일에는 과학을 소재로 한 커뮤니케이터 궤도가 강사로 나와 과학자의 삶을 위한 노력과 가치, 과학적 사고를 해야 하는 이유 등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

다음 달 26일에는 조진표 진로교육전문연구소 와이즈멘토 대표의 ‘4차 산업혁명시대의 자녀 진로 설계 전략’ 특강이 열린다.

특강에선 인공지능과 코로나19가 가속화시키는 사회 변화, 자녀의 적성에 따른 진로 설계 방법 등을 알아본다.

중학생 이상 청소년과 학부모 30명이 대상이며 신청은 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할 수 있다.

과학 특강은 27일부터 진로 특강은 다음 달 11일부터 신청할 수 있다.

도서관 관계자는 “미래 유망직종인 과학 기술분야의 다양한 직업을 미리 체험해보고 적성에 맞는 진로를 탐색하도록 돕기 위해 이번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며 “진로 설계에 도움이 필요한 학생과 학부모들이 많이 참여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